과달루페, 스위스 및 컬럼비아

제가 즐겨 한 액티비티는 포리스트 파크(Forest Park)에서의 하이킹과 포틀랜드를 가능한 한 많이 둘러보는 것이었습니다. 저는 포틀랜드에서 듣는 라이브 음악을 정말 좋아했습니다. 미시시피 스튜디오에서 열린 ‘메가폰(Megafaun)’의 콘서트는 특히 환상적이었습니다.

comments